5-11세 어린이에게 백신 접종을 원하지 않는 이유?

백신 부작용이 걱정되고 코로나19에 걸린 아이들은 증상이 경미할 뿐이라는 생각에 많은 부모들이 자녀에게 백신 접종을 주저한다.

하노이의 일부 학교에서는 12세 미만 어린이의 예방 접종에 대해 학부모에게 투표를 하고 있습니다. 협의 결과는 어떤 부서에서도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많은 부모들이 우려와 우려를 공유합니다.

Dung 씨(하동, 하노이)는 5세와 8세의 두 자녀를 두고 있으며, 12세에서 17세 사이에 주사 후 심한 반응의 사례가 있어 부작용이 걱정된다고 말했습니다. 남편과 의논한 후 학교에서 설문조사를 했을 때 “예방접종에 동의하지 않음” 상자를 채웠습니다.

같은 우려로 Ms. Phuong(43세, Khuong Dinh에 거주)은 6세 아들이 기저 질환이 있고 건강이 좋지 않으며 음식 알레르기가 있기 때문에 학교에서 “고려 중”이라고 응답했습니다. 그녀는 아기가 주사 후 심각한 부작용을 겪을까봐 두려워합니다.

조사를 받았을 때 일부 다른 부모들은 소셜 네트워크에서 “새로운 백신이 연구되고 테스트되었으며 생식 건강, 내분비… 자녀에게 주사를 주십시오.

한편, 6세와 1세 두 자녀를 둔 민(45)씨는 코로나19에 감염됐지만 가벼운 기침과 발열만 보였고, 형에게 예방접종을 거부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아이. “동료나 친구들의 아이들도 감염돼서 모두 일반 독감처럼, 어떤 아이들은 증상을 보이지 않는다. 사실 5~11세 아이들은 코로나19로 거의 죽지 않아 굳이 필요하지 않다. 백신을 접종해야 합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위의 어머니들은 모두 보건부에 자녀에게 접종할 백신의 종류, 접종량, 다른 나라에서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에 대한 과학적 근거를 명확하고 구체적으로 제공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자녀에게 예방 접종을 하기 위해.

VnExpress 는 1월 6일부터 현재까지 이 어린이 그룹의 예방접종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을 조사한 결과 67%(총 184,000명 이상의 참가자 중)가 주사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30%의 사람들이 동의하고 3%가 다른 의견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편 보건부는 어제 조사에 12세 미만 자녀를 둔 부모 41만5000여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접종에 동의 60.6% , 반대 1.9%, 고려 29.1%, 필요시 동의 7.6% 순이다.

의료진이 호치민시에서 고등학생을 위한 화이자-바이오엔텍 백신 1회분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 Thanh Nguyen
의료진이 호치민시에서 고등학생을 위한 화이자 백신 1회분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 Thanh Nguyen

Nguyen Dinh Tinh 박사(공중보건대학 소아과 강사)는 5-11세의 자녀도 있기 때문에 부모의 불안을 이해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나이에 F0를 치료하는 동안 의사는 대부분의 환자가 경미하고 자가 치유적이라고 결정했습니다. 어떤 경우에는 열이 더 오래 지속되다가 안정되기도 하고, 드물게 기계 환기가 필요한 중증 질환이나 성인과 같이 예측할 수 없는 발달이 필요한 경우도 있었습니다.

실제로 베트남 보건부는 주사 후 가벼운 반응을 보이는 어린이의 0.3%를 기록했습니다. 예방 접종 후 18세 미만의 소수의 어린이는 4등급 아나필락시스를 보입니다. 신체가 백신에 과민 반응하여 사망에 이르게 합니다. 이러한 경우는 많은 부모와 어린이에게 공황과 불안을 야기했습니다. 게다가, 많은 부모들이 사용되는 새로운 백신에 대해 “나중에 자녀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 궁금해합니다.

그러나 전문가의 관점에서 Tinh 씨는 세계 연구에 따르면 5-11세 연령의 백신으로 인한 부작용 비율이 매우 낮고 기본적으로 안전하기 때문에 “사람들이 당황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베트남은 아직 건강이 약하고 많이 부족해서 선진국에 비하면 백신이 코로나의 감염과 확산을 막는 좋은 수단이다. 비만 등 고위험 아동이나 기저질환이 있는 어린이에게 매우 유익하다. 합병증의 위험을 제한하고 심각해집니다.”라고 의사가 말했습니다.

같은 의견을 공유하면서 Pham Quang Thai 박사(국립위생역학연구소 북부예방접종국장)는 부모들에게 과학적 정보를 신뢰하라고 조언했습니다. 시험에 따르면 백신은 12세 이상 어린이의 3분의 1에 불과한 저용량을 사용하기 때문에 어린이에게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발열, 주사 부위의 통증, 몸의 피로 등의 일반적인 반응의 비율은 나이든 어린이 및 성인의 비율보다 낮습니다. 현재 42개 국가와 지역에서 5-11세 어린이에게 예방 접종을 시행 했으며 이 어린이 그룹에서는 심근염 과 같은 심각하거나 특이한 부작용 이 거의 없습니다.

Thai 박사에 따르면 예방 접종의 이점이 위험보다 훨씬 큽니다. 5~11세 어린이에게 예방접종을 하면 지역사회 감염의 위험도 줄어들어 학교 폐쇄와 같은 방역 조치의 사용이 제한됩니다. 그러나 그는 또한 이 그룹의 어린이는 자가 인식 및 증상 보고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주사 후 가족의 보살핌과 면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권고했습니다. 타이 박사는 “어린이의 예방접종 후 심각한 반응의 비율은 나이가 많은 어린이와 성인보다 훨씬 낮지만 부모는 여전히 부작용을 예방하기 위해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다른 의견으로는 , 인민의 의사이자 의사인 Tran Si Tuan은 사람들이 5세 어린이에 대한 백신의 이점과 효과를 이해할 수 있도록 보건부가 명확한 과학적 연구를 수행하고 발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11세, 결정하기 전에 예방 접종. 연구는 사회적 조사 대신 예방 접종 후 치명적인 아나필락시스의 비율과 비교하여 델타 변이형 어린이의 감염, 심각한 전이 및 사망 비율에 대해 논의해야 합니다. 투안 교수는 “연구가 필요하고 주의해야 한다”면서 “연구가 없거나 코로나19로 인한 치명적인 아나필락시스율이 더 높다면 주사를 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투안 박사에 따르면 주의해야 할 이유는 현재 코로나19 백신이 생산되어 비상시에 사용되기 때문에 장기적인 건강 영향은 알 수 없지만 5-11세 어린이는 내분비선과 신체가 땀샘이 완전히 발달하지 않았습니다. 실제로 델타 돌연변이가 있는 11세 미만 어린이의 심각한 전이 및 사망 비율은 매우 드뭅니다. 오미크론 변종에 감염된 어린이의 이 비율은 훨씬 적습니다. 한편, 현재 베트남 인구의 75% 이상이 예방 접종을 받았지만 호치민시에서만 12세 이상 인구의 95% 이상이 예방 접종을 받았으며 어린 아이들의 감염 위험은 낮습니다. 따라서 Tuan 씨는 기저 질환이 있고 고위험군이 있는 어린 아이들에게 우선 순위를 부여해야 하며 예방 접종을 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12세 미만은 예방접종을 권장해야 하지만 의무사항은 아니며,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경우 격리되거나 제한되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 2월 3일 5~12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을 긴급 구매·주사할 것을 보건부에 요청했다(보건부 제안에 따르면 화이자 백신 2190만 도즈). 5-11세 어린이의 예방 접종 시기, 계획 및 수는 명확하지 않습니다.

2월 8일 오후 5시 30분 기준 베트남은 1억 8,300만 도즈 이상의 코로나19 백신을 주입했으며, 이 중 1차 접종 7900만 도즈, 2차 접종 7400만 도즈, 세 번째 주사(추가/강화 주사 및 주사) 기본 3회분)은 3천만 회에 가깝습니다. 2월 6일 말까지 12세 이상 2차 접종률은 95.5%, 18세 이상 25%는 3차 접종을 받았다.

Vnexpress 2022.02.1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02839201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