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항공청, 외국인 입국 통제 9월 중순까지

한국을 비롯해 외국인들에 대한 베트남 입국 재개 시기가 9월로 미뤄질 전망이다.

베트남항공청은 지난 16일 각 항공사에 해외에서 오는 외국인들에 대한 입국 불허를 9월 16일 자정까지 유지해 줄 것을 지시했다.

항공청 지시 내용에 따르면, 해외를 출발해 베트남에 도착하는 항공편의 경우 승객 탑승이 불가하다. 외국인 입국이 불가하다는 의미다. 외교 및 공무, 베트남 정부의 특별 승인을 받은 전문인력, 비즈니스 매니저, 숙련기술자의 경우 예외적으로 입국이 가능하지만 14일간 의무격리되며 검역 및 전염병에 대한 예방 규정을 준수해야 한다.

베트남 출국 항공편은 현재와 같이 승객 및 화물 운반 항공편 운항은 가능하다. (페리 운항 가능)

항공청의 이번 지시는 베트남 정부의 최종 결정이 아니며, 향후 총리령에 따라 입국 재개 시기는 유동적이다. 1717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Official Global Partners & Sponsors

02839201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