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 3개지점 동시 개점

신한베트남,  3개 영업점 동시 개점으로
글로컬라이제이션 가속화

– 호치민 ‘9군’, ‘투띠엠’, 하노이 ‘스타레이크’ 3개 영업점 동시 개점으로 총 41개 채널 확보

– 베트남 호치민,하노이 시내 로컬 영업 강화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12월 15일 베트남 호치민시에 ‘9군 지점’, ‘투띠엠 지점’, 하노이시에 ‘스타레이크 지점’ 등 베트남에 총 3개 지점을 동시에 개점했다고 밝혔다.

‘9군 지점’과 ‘투띠엠 지점’이 위치한 호치민 동부 지역은 2017년부터 호치민시에서 동부 혁신 도시로 개발돼 내년부터 ‘투득시’로 승격되어 통합신도시로 출범 예정인 곳이다. 이에 따라 투띠엠 지역은 금융 중심지로, 9군내 하이테크 산업단지는 첨단 기술 연구 거점으로 개발 예정이다. 또한 ‘스타레이크 지점’이 위치한 박투리엠 지역의 스타레이크 신도시는 하노이시의 핵심 주거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는 곳이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올해에만 5개 채널을 확장해, 호치민市를 중심으로 베트남 남부에 24개, 하노이市를 중심으로 베트남 북부에 16개, 다낭市를 중심으로 베트남 중부에 1개 등 외국계 은행 최다인 총 41개 지점망을 보유하게 됐다. 특히 한국계은행으로서는 최초로 베트남 5대도시(하노이,호치민,하이퐁,다낭,껀터)에 영업망을 구축하여 베트남 남부,중부,북부를 아우르는 전국적 네트워크망을 형성하게 되었다.

이날 개점식 행사에는 신한은행 신동민 베트남 법인장을 비롯해 주베트남 한국 대사관 및 주호치민 총영사관, 금융위 및 금감원, 한인상공인연합회, 한인회 등 주요 기관장과 고객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베트남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간소하게 진행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총영사관, 금융위 및 금감원 관계자 분들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올해 5개지점 설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었다”며 “신한베트남은행은 외국계 1위 은행을 넘어 현지은행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는 채널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매년 4-5개의 채널을 추가로 확장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채널 확장과 더불어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 신한DS, 신한퓨쳐스랩 등 신한금융지주 계열사와 함께 ‘원신한’ 연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한국 기업 지원을 위한 CIB 구축, 고자산 고객을 위한 PWM 사업, 다양한 디지털 플랫폼 구축 등 전방위적인 비지니스 모델 확장을 통해 현지 영업을 성공적으로 이행 중이다.    

최근 신한베트남은행은 올해 7월에 ‘베트남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상’을 수상하고 12월에 ‘베트남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상’을 수상하는 등 베트남 사회에 이바지하고 기업문화를 선도하면서 올바른 경영과정을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은행으로 도약하고 있다.

(사진설명:왼쪽부터) 1.신한베트남은행 신동민 법인장, 2. 호치민 한인회 김종각 회장, 3. 주호치민 총영사관 김원태 금융영사, 5. Dai Quang Minh(다이꽝민)社 Nguyen Hoang Tue(응웬 황 뚜에)부사장, 6. 한인상공인연합회 김흥수 회장

Official Global Partners & Sponsors

02839201610